Untitled Document
  HOME | E-mail    
 


  김양규(2010-09-28 10:57:33, Hit : 10467, Vote : 505
 아토피, 책임지고 낫게 해드립니다


서울 극동방송 제 78 편 - "부르신 곳에서" 김양규 원장편의 방송 동영상입니다.
(본 방송은 서울극동방송에서 동영상 게재의 허락을 득하고 올립니다.)



                                                                                                        
                                                                                                        
                                                                                                        
                                                                                                        
                                                                                                        
                                                                                                        
                                                                                                        
                                                                                                        
                                                                                                        
                                                                                                        
                                                                                                        
                                                                                                        
                                                                                                        
                                                                                                        
                                                                                                        
                                                                                                        
                                                                                                        
                                                                                                        
                                                                                                        
                                                                                                        
                                                                                                        
                                                                                                        
                                                                                                        
                                                                                                        
                                                                                                        
                                                                                                        
                                                                                                





아토피란 ?
한마디로 피부변성이다.

이것은
면역체계의 이상으로 생기는 피부질환인데,
아토피라고 하는 병이 피부에 생겨 발현하는 현상을 화학적인 기전으로 설명한다면
질소와 불포화지방산이라는 개념이 된다.

정상상태에서는 인체 내에 항원이 침투할 경우 활성산소가 분비됨으로써 항원을 제거하지만,
아토피 환자의 경우는 식세포에서 활성산소가 과다분비되어 인체의 피부조직을 공격하게 된다.
즉,
활성산소와 불포화지방산의 결합으로 피부가 과산화 지질화(질소) 됨에 따라 아토피가 발생한다.

그래서,
      활성산소 + 불포화지방산 = 과산화지질(Atopic 유발)의 공식이 성립되는 것이다.
이때 생긴 과산화지질은 아토피, 즉 피부변성을 유발하게 된다.


현대의 환경오염, 유해성분들의 인체공격이 증가함에 따라 면역체계에 이상반응이 일어나게 되어 피부는 과산화지질로 변하며 아토피가 발생하게 된다.
이제까지는 아토피를 유전적 소인이 많은 것으로 보고되었으며,
불포화지방산의 투여를 억제하여 과산화지질의 생성을 막는 방식으로 치료를 하여왔다.


지방에는 포화지방산과 불포화지방산이 있다.
포화지방산은 몸에 들어가면 쌓이기 때문에 안좋고,
불포화지방산은 몸에 들어가면 분해가 되기때문에 문제가 없다고 생각해온 것이 사실이다.
그런데 아토피를 연구해보니 과산화지질을 일으키는 직접적인 원인물질이 불포화지방산이 것이 발견되었다.

그래서 불포화지방산도 먹지 않는 것이 꼭 필요하다는 사실을 알게되었다.
포화 지방산은 육고기에 많고, 불포화지방산은 생선과 식물성 기름에 많은데,
식물성 기름에 있는 불포화지방산은 그런대로 괜찮지만 생선에 있는 불포화지방산은 아토피에 매우 좋지않다는 것을 확인했다.

한번 더 말씀드리지만,
아토피 즉 피부변성이 생기는 기전이
활성산소에 불포화지방산이 더해져서 피부가 과산화지질화되기 때문이다.

그래서 저는 아토피를 체액문제로 보았다.
피를 비롯한 인체내의 혈액이 탁하게 되어 과산화지질화되어 피부변성이 생기는 것으로 인식한 것이다.
한방적인 용어로는 혈탁이라고 한다.
피가 탁해진 것이다.

때문에 아토피를 치료하려면 피를 깨끗이 해야 한다.
피가 깨끗이 씻어지지 않으면 어떤 약을 쓰도 아토피는 치료할 수가 없다는 결론을 내었다.

무릇 체액의 문제는 음식과 직접적인 상관이 있다.
기원전 400년에 히포크라테스도 말했듯이,
음식으로 고치지 못하는 병은 약으로도 고칠 수가 없기 때문이다.

환자들은 약을 생각한다.
무슨 병이든 생기면 어떤 약을 먹으면 나을까만 생각한다.
의자들도 마찬가지다. 한방에선 의사를 의자라 한다.
병이 있으면 어떤 약을 처방할까를 생각한다.

그런데
그동안 오랜 임상을 하면서
모든 병을 약으로 고쳐보려고 무진 애를 써왔다.
그런데 임상 30년의 시점에서 깨달은 것은,
약보다 중요한 것이 있다는 것이었다.

그건 바로 음식이었다.
음식이 병을 유발하는 1차적인 원인이 되는 것인데,
그 음식을 고치지 않고 약만으로 하고자 하는 것이 얼마나 우매한 짓인가를 깨닫게 되었다.

우린 몸에 좋은 음식을 많이 먹으려고 한다.
그러면 건강이 유지된다고 믿고있다.
그런데 실은 그보다 더 중요한 것이 있다.
몸에 좋은 음식을 많이 먹는 것보다 더 중요한 것은,
몸에 나쁜 음식을 먹지 않는 것이다.

한마디로말한다면,
어떤 음식을 먹어서 병을 낫게할까 보다는,
어떤 음식을 안먹어서 병을 고칠까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는 얘기이다.

많은 아토피 환자들이 음식을 조심하지 않으면서 좋다는 약만 찾으려한다.
결론적으로 말하면,
그렇게 해서는 백날 가야 치료가 안된다는 것이다.


필자의 연구결과를 한마디로 말하면,
아토피는 반드시 치료된다. 그것도 백프로 완치가 된다.

단, 반드시 음식을 조심하는 것부터 시작해야 한다.
절대로 먹지말아야 할 음식이 있다.

육고기, 생선, 우유, 그리고 계란이다.

이 네가지 음식을 절대로 먹지 말아야 한다.
적어도 6개월간 이 음식을 입에도 대지 않아야 한다.

그렇게 하면 과산화지질화가 방지가 된다.
피가 맑아지면서 과산화지질이 만들어지지 않으면 자연히 피부변성도 생기지 않게 된다.

물론 약을 써야 한다.
이렇게 음식조심을 하면서 약을 쓴다.
저는 피를 맑게해주는 약을 개발했다.

탁해진 피를 열독이라고 보았다.
핏속에 열독이 쌓여서 피가 탁해졌다고 본 것이다.
그래서 열독을 풀어주고 씻어주는 약을 처방했다.
약재를 다 설명할 순 없지만,
핏속의 열독을 씻어주는 약재를 활용하여 환을 만들었다.
환약이란 알약을 말하는데,
위장에 전혀 부담이 없고 환자분의 경제적인 부담도 최대한 덜하게 처방을 했다.


6개월에서 1년만 복용하면 완치가 된다.
음식조심을 하면서 피를 씻어주는 약을 먹으면 피가 맑아지면서 과산화지질의 생성이 없어지면서 아토피가 치료된다.

참고로 이렇게 치료하면 혈관질환도 치료가 된다.
과산화지질이란 것은 동맥경화의 원인이 되는 물질이다.
혈관안에 과산화지질이 쌓이면 동맥이 굳어져서 동맥경화가 오고, 그에 따른 고혈압이나 중풍 등도 자연히 발생하게 된다.

그래서 이렇게 치료해서 과산화지질의 발생을 억제시키면,
알레르기로 오는 비염이나 피부염, 천식 등도 깨끗하게 치료가 된다.


음식조심을 하면서 핏속의 혈독을 씻어주는 약을 6개월만 복용하게 되면,
혈관도 깨끗해지고 혈압도 조절이 되는 시너지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최근에 보고된 재미있는 통계가 있다.

육고기 많이 먹고, 술 마시고 담배 피우며,
스트레스 많이 받고, 더러운 공기 마시면
40대에 쓰러진다고 한다.

그중에 한두 가지를 안하면 50대에 쓰러지고,
그중에 한두가지 밖에 하지않으면 60대에 쓰러진다고 한다.

이유가 뭘까.
혈중에 과산화지질이 많이 생겨서 혈관이 굳어지고 그 굳어진 혈관이 막히고 터져서 쓰러지기 때문이다.

알고보면 다 음식에 원인이 있다.
이 중요한 음식을 가리지않고 아무거나 내키는대로 먹으면
아무리 좋은 약을 먹어도 치료가 되지 않는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아토피는 반드시 치료가 된다.
아무리 오래 되고, 증상이 심하다고 해도 상관이 없다.
음식을 바꾸고 약을 제대로 써주면 반드시 낫는다.
자신감을 잃지 말라.
이런 지식을 받을 사람은 받으시기 바란다.
천국은 침노하는 자의 것이기 때문이다.


잠언서에도 있다.
게으른 자는 그 잡을 것도 사냥하지 않는다고,
잠언서 12장 27절의 말씀이다.
이런 정보를 주는데도 잡지않고 그냥 놓치지 않도록 하라는 말씀이다.


아토피는 반드시 완치된다.
증상이 좋아지는 것이 아니다.
반드시 치료된다.
아무리 오랫동안 앓아왔어도 상관없다.
나이가 어떠해도 관계없다.
다른 어떤 합병증을 앓고있어도 상관없다.

음식조심과 함께 이 약만 쓰면 모든 아토피는 반드시 낫는다.
다시 한번 강조하지만,
하나님이 주신 음식물 중,
채소와 야채, 과일, 잡곡밥 등을 많이 먹으면서
위에 언급한 네가지 음식, 육고기, 생선, 계란 그리고 우유를 완전 차단시켜주어야 한다.

그렇게 하면 완전히 낫는다.
아토피는 절대 고치지 못하는 병이 아니다.
아토피를 이제껏 고치지 못했던 것은 음식조심을 게을리했던 때문이다.

처음 3개월만 치료해보면 효과반응이 나타난다.
그러면,
나머지 3개월은 그냥 간다.
재미가 나면 치료하기는 훨씬 쉬워지기 때문이다.

임상을 하면 할수록 음식의 중요성을 새삼 깨닫는다.
창세기 1장 29절에서 하나님은 말씀하셨다.

내가 온 지면의 씨맺는 모든 채소와 싸 가진 열매맺는 모든 나무를 너희에게 먹을거리로 준다고..

채소와 나무만 먹으면 아토피같은 질환은 생기지도 않았을게다.
육고기, 기름기, 화학음식을 많이 먹다보니 생긴 안타까운 질환이다.

한방적으로도  모든 채소와 나무만으로 조제한 약을 쓴다.
그래서 우리피를 맑게하므로 몸 또한 자연히 깨끗하고도 온전하게 치료되게 한다.
성경적 한의학을 연구하며 발견해낸 또 하나의 치료법임을 알려드린다.

한가지 덧붙여 말씀드린다면,
아토피가 유전적인 소인이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위에 말씀드린대로,
음식을 조심하고 약물치료를 해서 피를 깨끗히 해주면 유전도 막아진다.
그래서 결혼해서 적어도 6개월간은 철저한 음식조심을 해야한다.
모든 음식을 골고루 먹는다는 것이 아니라,
몸에 좋은 음식을 적극적으로 많이 먹고,
몸에 나쁜 음식을 적극적으로 가릴 줄 아는, 현명한 편식을 해야한다는 말이다.

그렇게 하면
조상대대로 이어져온 아토피같은 질환도
사랑하는 자식에게 이어지지 않는다.
그 무섭고도 잔인한 연결고리가 끊어질 것을 믿는다.

태교도 그렇게 하고 하는 것이다.
애기가 들어서고 나서 태교를 시작하는 게 아니라,
이렇게 먼저 피를 깨끗하게 하는 것부터 시작해야 한다.

그때 피가 맑고도 깨끗한 애기가 들어설 것이며,
그렇게 임신한 후에 태교를 멋지게 해야 더욱 효과적이지 않을까 생각한다.






알코올 중독
살이 안찌는 사람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